2016년 3월 22일 화요일

노래방 도우미 살해 뒤, 농수로에 버린 택배기사 체포

 [사진 : 연합뉴스]

노래방에서 만난 도우미와 모텔에 투숙한 뒤 말다툼을 하다 목졸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40대 택배기사가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계양경찰서는 ㄱ씨(48)를 살인 및 사체유기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ㄱ 씨는 지난달 27일 오전 1시쯤 인천 서구의 한 노래방에서 만난 도우미 ㄴ씨(45·여)와 모텔에 투숙한 뒤 말다툼을 하다 목졸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ㄱ씨는 숨진 ㄴ씨의 시신을 자신의 화물차에 싣고 고향인 경북 상주의 한 농수로애 버렸다.

ㄱ씨는 경찰에서 “노래방 도우미인 ㄴ씨가 무시하는 말을 해 화가 나 목을 졸랐다”고 진술했다. 모텔 폐쇄회로(CC)TV에는 ㄱ씨가 ㄴ씨를 어깨에 메고 모텔을 빠져나가는 모습이 찍혔다.

ㄴ씨 남편은 ㄴ씨가 지난달 27일 집을 나간 뒤 귀가하지 않는다며 3월 1일 실종신고를 했다. 경찰은 지난 21일 ㄱ씨를 살인 혐의로 긴급체포했다. 또 이날 새벽 상주의 농수로에서 ㄴ씨의 시신을 찾았다.

경찰은 ㄱ씨의 정확한 사인을 밝히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하는 한편 ㄱ씨를 상대로 범행 동기 등에 대해 추가 조사하고 있다.

[기사원문 : 경향신문 박준철 기자 terryus@kyunghyang.com]
http://news.khan.co.kr/kh_news/khan_art_view.html?artid=201603221118461&code=940202


AIA생명 암,건강보험 : .http://www.AIAmaxxcard.co.kr/
AIA생명 암,건강보험 전화상담 : 050-7082-17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