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2월 24일 수요일

가계부채 1200조 돌파(역대최고)…작년 한해만 121조 증가

 [그래프 : 가계대출 증감액/한국은행]
지난해 가계빚이 사상 처음 1200조원을 넘어섰다. 아파트 분양 호조세로 집단대출 수요가 크게 증가하면서 주택담보대출 증가가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한 영향이 컸다.

한국은행이 24일 발표한 '2015년 4분기 가계신용(잠정)'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말 현재 가계신용 잔액은 1207조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연간 기준 역대 최대로 규모로 가계신용이 1200조원을 넘어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가계신용 통계는 가계부채 수준을 보여주는 국내 대표적인 통계로, 금융사의 가계 대출은 물론 결제 전 카드 사용금액(판매신용)까지 포괄한다.

가계신용은 지난 1년간 121조7000억원 증가해 역대 최대 증가폭을 기록했다. 지난해 가계신용은 전년대비 증가액이 1분기(75조9000억원)부터 꾸준히 증가해 3분기(109조5000억원)에는 처음으로 100조원을 넘어섰다.

이 처럼 가계빚이 대폭 늘어난 것은 주택담보대출 증가의 영향이다. 최연교 한은 경제통계국 금융통계팀 과장은 "2014년 하반기 이후 주택시장이 살아나면서 아파트 분양호조에 따라 집단 대출 수요가 증가했고, 주담대를 중심으로 증가폭이 확대됐다"며 "지난해 주담대 증가액이 역대 최대 규모였다"고 설명했다.
(...)

[기사원문 :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http://www.asiae.co.kr/news/view.htm?idxno=2016022410405953021


본인인증후 서류없이 바로 대출해주는 SBI 초스피드론:.http://sbi.babillo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