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2월 11일 월요일

손정은(MBC아나운서) -MC,방송인,아나운서




손정은(1980년 11월 7일 ~ )은 대한민국의 방송인이며, 문화방송의 아나운서를 지낸 MC이다. 이매고등학교와 서강대학교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했으며, 2004년에는 부산MBC를 거친 뒤 2006년부터 문화방송에 입사하였다.


TV 방송
2007.3 ~ 2008.3 MBC 스포츠 뉴스 진행 주말
2007.5 ~ 2008.3 지피지기 진행
2008.3 ~ 2010.5 MBC 뉴스데스크 진행 주말
2010.6 ~ 2012.1 MBC 뉴스투데이 진행 평일
2011 우리들의 일밤 - 아나운서 공개채용 신입사원
W 임시진행 교양,
MBC 스페셜 - 쉿! 비밀이 아니에요 내레이션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내레이션

2017.12.18 ~  MBC 뉴스데스크 진행  평일

라디오 프로그램
MBC 표준FM - 《새벽이 아름다운 이유 손정은입니다》
MBC 표준FM - 《보고 싶은 밤 손정은입니다》
MBC 표준FM - 《손정은의 영화는 영화다》 (2013. 6. 24~ 2013. 9. 2)




클라우드(1TB) + 안드로이드,아이폰(iPhone),윈도우,태블릿 동시지원
MS오피스365+클라우드(1TB) :  .http://www.microsoftstore.com/store/

고든 램지(Gordon Ramsay) -요리사,셰프, 방송인, 식당CEO



고든 램지(영어: Gordon Ramsay /ˈræm.ziː/, OBE, 1966년 11월 8일 ~ )는 스코틀랜드의 요리사이자, 식당 경영자, 푸드 작가, 방송인이다. 그의 레스토랑은 세계적인 레스토랑 가이드의 《미슐랭 스타》를 15개 획득하였고, 현재는 14개를 보유하고 있다.2001년 그는 런던 첼시에 위치한 고든 램지 레스토랑에 미슐랭 스타 3개를 받으며 세계적인 유명 쉐프로 이름을 알렸다. 또한 대한민국에서도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영국 시리즈 《헬's 키친》, 《더 F 워드》, 《램지의 키친 나이트메어》와 미국 버전의 《헬's 키친》과 《키친 나이트메어》, 《마스터 셰프》 등의 요리 리얼리티 쇼에 출연해 욕설도 서슴지 않는 카리스마를 보여 유명세를 얻었다.

1998년에 램지는 자신의 이름을 내건 첫 번째 식당으로 런던 첼시의 로열 호스피털 로드에 위치한 《레스토랑 고든 램지》을 오픈했고, 2001년에는 런던의 《저갯 서베이》에서 조사한 "영국 최고 레스토랑"으로 선정되었고, 프랑스의 세계적인 레스토랑 가이드 가이드의 미슐랭 스타 최고 등급인 미슐랭 스타 3개를 획득한 최초의 스코틀랜드 출신 요리사이다.[14]

2011년 《데일리 메일》은 램지가 주방에서보다 텔레비전에 더 많은 시간을 보냈다고 주장하지만, 여전히 그는 자신의 첼시 레스토랑에 미슐랭 스타 3개를 유지했다. 그 당시 램지는 자신의 레스토랑에 3개의 미슐랭 스타를 유지하기 위해 영국에서 유일하게 한 곳에서만 요리사로 일했다.

2006년에는 서비스업에서의 공헌을 인정받아(For Services to the Hospitality Industry), 대영 제국 4등급 훈장(OBE)을 받았다.[1] 하지만 램지는 비행기의 지연 때문에 훈장을 직접 받지는 못했다고 한다.


[사진 : JTBC 냉장고를 부탁해]


2006년 7월, 램지는 외식·숙박업에 관한 영국에서 가장 권위있는 상인 카티 상을 "올해의 독립 식당 경영자"에 선정되면서 3번째로 받았는데[17], 당시 영국에서 이 상을 3회 수상한 사람은 3명이었다.

2006년 9월, 그는 출장 서비스 및 《호텔키퍼 매거진》(호텔인 전문 잡지)에서 발표한 연간 출장 서비스 검색 (100)의 리스트에서 "영국의 서비스업( 서비스업(호텔·식당업 등)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사람"으로 선정되었다. 2005년에는 제이미 올리버의 순위를 추월했다.[19]

또한 2006년, 램지는 세인트앤드루스 대학교의 학장(Rector) 후보로 지명되었지만, 여론 조사에서 사이먼 페퍼(Simon Pepper)에 밀렸다.[20]

램지의 대표 레스토랑 "레스토랑 고든 램지"는 8년간 런던 최고의 레스토랑으로 선정되며 1위를 굳혔지만, 2008년에는 전 제자 마커스 워레잉이 운영하는 식당보다 아래의 순위에 입상했다.

2013년 1월에 램지는 요리 명예의 전당(Culinary Hall of Fame)에 입성하였다.

[출처 : 위키백과]



일본 다이어트 1위, 칼로리 관리(미스칼로리나) 
-일본 직수입 공식판매처 :  .http://www.calolina.co.kr

삼성 갤럭시(Galaxy) A8+ 제품사진(6인치,엑시노스7885,램6G/64GB)








*최근 인터넷에 올라온 '삼성 갤럭시(Galaxy) A8+ sports' 제품사진 입니다.

'삼성 갤럭시(Galaxy) A8+ sports'는 6인치 슈퍼아몰레드 풀HD(2220 x 1080 pixels), 16MP카메라,  삼성 엑시노스 7885 2.2GHz 옥타코어 프로세서, 램6GB, 내장메모리 64GB,  IP68방수등이 지원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가격은 약600달러로 알려져 있고, 12월 말쯤 여러 국가에서 출시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Galaxy A8+ (2018) sports a 6-inch Super AMOLED full HD (2220 x 1080 pixels) Infinity Display. There's a single 16-megapixel camera on the back side with f/1.7 aperture and OIS (optical image stabilization), while in the front there's a dual-camera comprising of 16MP and 8MP snappers.

At the core of the phone, Samsung added 2.2GHz octa-core Exynos 7885 processor, 6GB RAM, and 64GB of expandable memory (up to 256GB). The phone is powered by a 3,500 mAh battery with fast charging and features IP68 certification for water and dust resistance. Finally, a rear-mounted fingerprint sensor is included as well.
...
[출처 : 폰아레나]



*안드로이드,아이폰(iOS), 윈도우 통합 앱 개발툴  
비주얼스튜디오(Visual Studio) : .http://www.microsoft.com/VisualStudio

비트코인(Bitcoin) 문제점? 법적장치 없어 -'안정성 떨어진다.'


 * 비트코인(Bitcoin)이란? 

비트코인은 2009년 1월 3일 사토시 나카모토라는 개인 혹은 집단에 의해 개발된 세계 최초의 암호화폐이다. ISO 4217 코드는 XBT. 기존 화폐와 달리 정부나 중앙은행, 금융기관의 개입없이 개인간(P2P)빠르고 안전한 거래가 가능하며, 금처럼 유통량이 한정되어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향후 100년간 발행될 화폐량이 미리 정해져 있고, 2100만개 까지만 발행 된다. 현재는 약 1500만개 정도가 발행되었으며(2015.2.4기준) 앞으로 600만개가 더 발행될 예정이다.

이 비트코인은 대단히 희안한 화폐담보를 지녔는데 비트코인의 가치는 바로 세계최초의 암호화폐라는 희소성 때문이다. 금이 희소적 자원이고 은이 희소적 지원이며 무엇보다 모든 사람들이 가지고싶어하는 공감대를 바탕으로 금과 은으로 화폐를 찍는데 사용되었다면 이 비트코인은 암호화폐라는 희소성을 바탕으로 대중들의 관심을 끌여들이고 사람들이 이 암호화폐를 구매하게끔 유도하여 그 가치가 담보되는 것이다. 나쁘게 말하자면 암호화폐라는 희안한 화폐를 소지하고 싶은 중2병적인 사람들의 현찰을 털어 그 가치가 유지되는 화폐인 것인데, 그래서 그 관심도가 최고도에 달하고 사람들의 비트코인의 거래량이 증가하던 2013년에는 코인당 1천달러까지 올라갔지만 이내 그 가치가 1/3으로 떨어지는 것도 대중들의 관심에서 멀어지기 때문이다. 그래서 비트코인을 캐는 이 소위 비트코인 마이너라 부르는 사람들은 대중들에게 비트코인의 구매를 유도하기위해 비트코인의 암호화폐라는 특성을 과대포장 및 과대선전을 하며 저런 유튜브 동영상을 제작하여 흥미를 유발시키는데에 적지않은 공을 들이고 있다.(이 문단은 곧 잉여짓을 하며 대중들을 선동하여 아무짝에 쓸모없는 소위 비트코인이라 불리는 소스를 팔려는 잉여인간들에 의해 삭제될 것이 자명하다.)

2015년 11월 6일 현재 비트코인은 1BTC당 421,695.44원 (달러로는 366.9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다. 가격의 변동성이 상당히 높아, 2015년 1월에는 1BTC당 미화 275달러 선까지 떨어졌었으며, 2013년 한창 고가에서 거래될 때에는 1BTC에 1,000달러 이상을 기록한 적도 있다.

비트코인은 2,100만개로 발행이 한정되어 있는데, 세계 통화로 사용되기는 턱없이 부족한 숫자이다. 세계인구가 70억인데 1인당 1코인도 사용못하는 것이다. 하지만 사토시 나카모토는 이미 예상한 듯 비트코인을 소수점 8자리까지 분할이 가능하도록 설계 하였다.(#) 이 최소단위의 이름은 창시자의 이름을 따서 1사토시(1 satoshi)한지우라고 부른다.

게다가 많은 사람들이 오해하는 것과 달리 비트코인의 최소 단위가 소수점 아래 8자리인 것은 비트코인의 본질적인 제약이 아니다. 즉 더 많은 돈이 필요한 때가 되면 거래 프로토콜을 고쳐서 자릿수 제한을 늘리는 것이 가능하다.# 물론 거래 프로토콜을 고치는 일이 쉬운 건 아니지만, 1사토시에 한화 1원 안팎이 될 즈음이면 프로토콜 확장 작업을 시작할 좋은 동기가 될 것이다. 아직까지 1사토시는 미화 0.0007센트에 해당하는 베트남 동 마냥[2]아주 작은 가치를 갖고 있기에, 비트코인이 지금보다 훨씬 더 대중화되지 않는 이상에는 꽤 오랫동안 일상적인 거래와 별로 상관이 없는 단위가 될 것으로 보인다.





* 비트코인(Bitcoin)의 문제점 

비트코인은 실물의 부재와, 법적 장치가 없다는 점에서 안정성이 떨어진다.

비트코인이 가지는 가장 큰 문제점은 그것이 법정화폐가 아니라는 것이다. 그렇다고 해서 실물화폐인 것도 아니다. 실물화폐(예컨대 쌀이나 면포, 금, 은)는 그 자체가 가진 효용가치에 의해 화폐의 가치가 보장되고, 법정화폐는 그것이 액면가에 해당하는 모든 채무관계에 대한 정당한 지불수단임을 국가가 보증함으로써[25] 가치가 보장된다. 반면 비트코인은 그런 가치 보장의 원천이 전혀 없고, 그 가치는 순전히 시장참여자들의 변덕에 달려 있다. 이것이 비트코인의 문제점의 원천이다.

현재 시점에서 통화로서의 비트코인이 가지는 가장 치명적인 문제점 중 하나는 바로 가치의 급격한 변동성이다. 통화란 가치가 급격히 올라도 문제고 급격히 떨어져도 문제다. 내가 가지고 있는 돈의 가치가 상승하면 구매력이 올라가는 것이므로 더 많은 재화와 서비스를 구매할 수 있게 된다. 과연 이것이 좋은 일일까? 천만에. 기업의 매출이 급감하고 자산 가격의 디플레이션이 발생할 것이다. 이는 고용, 투자 전반의 위축을 불러온다. 반대로 돈의 가치가 하락하면 구매력이 줄어드는 것이므로 자연히 인플레이션이 발생하게 된다. 당연히 해당 화폐에 대한 선호도도 감소하게 될 것이다. 두말할 필요도 없이 급격한 화폐가치의 변동성은 전술한 문제점들을 극대화시킬 것이고 이는 자연히 경제적 혼란을 초래하게 될 것이다. 즉 비트코인 가치의 급격한 변동성과 불안정성은 보유자에게 막대한 해를 끼칠 가능성이 높다.

실제로 2013년 12월 중국 정부가 금융기관의 비트코인 거래를 금지하고 뒤이어 바이두가 비트코인 결제를 중지하자마자 3일만에 $1200에서 $600까지 떨어졌다가 $800으로 올라왔다.(뉴스차트) 이런 급락은 특히 비트코인의 가격 급등에 중국인들의 투기 수요로 인한 거품이 많이 끼어있었다는 것을 보여준다. 역시 비트코인의 해외 송금에 수수료가 거의 없고, 구입 및 송금 시 익명성이 보장되기 때문에 투기 및 재산 도피 및 세금 탈루의 목적으로 비트코인 수요가 높았던 것으로 보인다.

과거 플라자 합의 때와 같이 정치적 의도로 인해 환율이 급격하게 움직이는 사례가 존재하기는 하나, 최근 들어 환율이 시장에 의해 결정되고 조정되는 경향 때문에 이런 문제는 크게 줄어들었다. 따라서 비트코인이 내세우는 정치적 중립성에서 얻는 이득은 생각보다 크지 않을 수 있다.

더욱 우려스러운 점은 비트코인을 옹호하는 일반의 근거들 중 대표적인 것들 중 하나가 "비트코인 가치가 처음에는 1달러였는데 지금은 300달러가 넘어요~" 라는 것이다. 사실 이렇게 가치가 단기간에 급등했다는 사실 하나만으로도 비트코인이 통화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가능성을 의심할 여지가 있다. 또한 투기적인 수요가 존재할 가능성이 크고 일종의 버블이 형성될 가능성도 자연히 뒤따른다는 점 역시 염려되는 부분이다. 이 때문에 반대자들은 "튤립"이라고 폄하 하기도 하지만 튤립버블 현상과 완전히 똑같지는 않다.(…) 일각에서는 비트코인 시장 참여자들의 '암묵적 합의가격'으로 수렴해서 안정될 것이라는 시각도 있으나 합의가격이 얼마나 될지, 실제로 수렴할지는 아무도 모르는 일이다.

그 외에도 대표적인 문제점을 들자면, 전체 코인 생산력의 절반 이상을 한 집단이 좌지우지할 수 있게 될 경우, 비트코인 내에서 환율조작을 손쉽게 벌일 수 있다는 것이다. 정확히는 어느 한 집단이 전체 네트워크상에 존재하는 코인 생산(을 위한 계산)력의 대부분을 장악하면...이다. 이는 분산 네트워크 기반의 비트코인에서 새로운 코인을 채굴, 검증하는 메카니즘 때문.
비트코인은 채굴자들이 각자가 가지고 있는 최신(최종) 체인의 값을 토대로 일종의 조건을 만족시키는 해쉬값을 찾아내는 방식으로 채굴되는데, 이를 체인이라고 하며, 가장 먼저 일정 길이의 체인에 도달한 값이 진짜 코인으로 인정되고 나머지는 무시된다. 만일 두명(이상)의 채굴자가 거의 동시에 서로 다른 해쉬값을 찾아낸다면[28], 이렇게 새로이 "채굴"된 코인(해쉬값)은 네트워크상의 노드들을 타고 전파되면서 서로 누가 진짜 새 코인이 될지를 경쟁하게 된다.

비트코인 네트워크가 수많은 독립된 개인/단체들로 이루어져 있을 경우, 위와 같은 일이 일어나더라도 매우 높은 확률[29]로 조금이라도 먼저 답을 찾은 사람에게 최종적으로 승리가 돌아가겠지만, 만약 한 개인 또는 단체가 연산력의 상당부분을 장악했을 경우 자기네가 찾아낸 코인의 체인을 우선시 함으로서 위 확률을 조작주작하며 "정당한" 채굴을 교란할 수가 있다. 예를 들어 100명이 각각 1이라는 연산력을 가진 네트워크의 경우, 어느 한명이 혼자서 8번 연속 나머지 99명보다 더 빠르게 해쉬값을 찾아낼 가능성은 0에 수렴하므로 이러한 교란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그러나 한명이 50의 연산력을 장악하고 있고 나머지 오십명이 각각 1씩의 연산력을 가진 네트워크의 경우, 과반을 차지한 쪽은 자기가 먼저 해쉬값을 찾아낼 확률이 무려 50%이기 때문에, 나머지 50명 중 한명이 먼저 해쉬값을 찾아낸다 하더라도 이를 무시하고 자기 자신이 찾아낸 해쉬값이 들어간 체인을 이어가다 보면 가장 먼저 코인이 정식으로 인정받을 수 있는 체인길이에 도달하는게 가능하다. 즉 연산력으로 찍어 누르는 것.

이 경우 50을 가진 사람(또는 50이 모인 연합체)은 전체의 50%의 연산력을 가졌지만 사실상 새로 채굴되는 코인의 100%를 독점하게 된다.[30] 또한 사람이 짠 프로그램이라 프로그래밍적 오류도 있어 한번씩 비트코인 가치가 급락할 때도 있다.[31] 또한 위에서처럼 환율조작을 벌이게 되면 작전을 벌인 세력은 합당한 처벌을 받지 못하는 단점도 있다.





흔히 비트코인 옹호론자들은 이 문제의 심각성을 작게 본다. 그러나 현실적으로 인터넷의 발전사를 보면 다양한 소규모 기업들이 아니라 구글이나 야후, 다음, 네이버같은 거대 기업이 독점하는 경우가 많았다. 지금도 채굴을 위해 풀(pool)을 만들어 자원을 분배하고 있다. 그렇다면 채굴을 통해 돈을 버는 사람들의 입장에서는 그 풀이 클수록, 즉 '자기 집단이 채굴을 독점한다면' 좋은 것이 아닌가? 전체 연산력의 50%를 초과해야만 가짜 거래를 집어넣을 수 있다는 것은 얼핏 보면 아주 큰 장벽으로 보이지만, 이렇게 채굴자들이 담합하게 된다면(그리고 그럴 인센티브가 존재한다) 의외로 쉬운 일일지도 모른다. 사실 채굴 풀이 투명하게 운영되는지를 확인할 수 없다면 풀의 크기가 클 필요도 없다. 채굴을 목표로 한 악성 스크립트를 지금도 넣고 있지 않은가? 게다가 지금처럼 채굴 과정에서 생성되는 비트코인이 채굴자에게 지급되는 시스템은 2100년경에는 멈출 것이고, 그러면 그 때는 거래 수수료만으로 먹고 살 것이므로 채굴의 연산력 부족, 그리고 그에 따른 변조 장벽의 저하 문제는 더욱 심각해진다.

또 하나의 문제점으로는 비트코인을 과연 누가 쓸 것인가 하는 문제이다. 어떤 화폐가 화폐의 기능을 하려면 널리 통용되어야 한다. 그런데 현 시점에서는 비트코인이 기존의 화폐를 뛰어넘어 널리 통용될 유인이 적다. 비트코인을 받는 상점들이 늘어나고 있기는 하지만, 기존의 화폐가 훨씬 널리 사용되고 있어 일종의 관성이 적용되고 있다. 이를 뛰어넘으려면 비트코인이 기존의 화폐가 만족시키지 못하는 수요를 충족시켜야 하며, 동시에 비트코인 결제 시스템을 만들기 위해 필요한 비용보다 비트코인 도입으로 인한 이득이 커야 한다. 실제 사례를 보면 새로운 화폐에 대한 호기심으로 비트코인 결제를 도입하는 경우도 있지만,
마약거래 등의 불법 밀거래를 위한 검은 돈 세탁용으로 쓰이기도 하고 있다.(#) 경제활동에 참여하는 다수의 시민 및 기업이 비트코인을 일상적으로 사용하도록 만드는 어떤 임계점에 도착하기 이전에는, 비트코인의 미래는 아직 불확실하다고 볼 수 있다.

현재 비트코인이 계속 채굴중임에도 디플레이션이 일어나고 있는데, 이는 화폐공급이 불충분하며, 무엇보다도 비트코인이 화폐로서의 유통속도가 낮다는 뜻이다. 이는 비트코인 은행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점과도 관련된다. 비트코인 자본시장에는 현재 BTC JAM같은 peer-to-peer 대여 네트워크만 존재한다. 다시말해 은행처럼 투자에 전문화한 투자주체가 아니라, 돈 가진 사람들이 제각각 돈이 필요한 사람을 검색해서 돈을 빌려주고 있는 것이다. (그리고 현재 BTC JAM의 대여금회수율은 70~80%의 막장을 보여주고 있다.) 즉 자본시장에서 상인의 역할을 할 주체가 없이 온라인 중고마켓처럼 시장이 굴러간다는 뜻이다.

또한 비트코인은 아직 법적 안전장치를 갖추지 못한 가상의 통화라는 문제가 있다. 즉 결제상의 실수 등으로 인해 문제가 생길 경우 법적인 틀 안에서 조치를 받기 어려우며, 최악의 경우 비트코인에 쏟아부은 돈을 모두 날릴 수도 있다. 예를들어 비트코인 지갑이 해킹으로 털릴 경우, 이를 되찾을 방법은 없다고 보면 된다. 은행계좌가 해킹을 통해 털릴 경우, 은행은 계좌가 법적 절차에 의해 생성되고 사용되기 때문에 거래내역을 추적할 수 있고 공권력의 도움을 받아 수사를 하거나 사태가 심각할 경우[32] 은행에 피해보상을 청구하거나 공적자금이 투입돼서 변재를 받는 둥 다양한 방법으로 도움을 받을 수 있으나, 비트코인은 이러한 안전장치가 현재 전무한 수준이다. 시스템이 투명하고 거래내역이 만천하에 공개되어있다고는 하나, 해커 입장에서는 자신이 지목당하지 않는 공공장소의 PC를 사용하거나 TOR등으로 감춘 접속을 이용해서 판 익명 지갑(들)에 이체시켜버리면 땡이므로 문제가 될 수 있다.


마지막으로, 비트코인의 발행량은 이미 정해져 있기 때문에, 비트코인을 법정화폐로 채택하는 경우 일반적으로 중앙은행이 수행하는 경기안정 통화정책을 사용할 수 없게 될 수 있다. 독자적인 통화정책을 쓰지 못한 국가가 겪는 문제의 대표적인 예가 바로 2008년 세계금융위기 이래의 그리스 등 남부 유럽이다.[34] 중앙은행에 의해 적절히 통제되고 관리되는 안정적인 통화가 있기에 지금처럼 경제 활동이 원활하게 이루어 질 수 있는 것이며 중앙은행이 이런 통제력을 잃는다면 경기안정을 도모할 수 없게 될 것이다.

그리고 그 이전에, 실질적으로 각각의 나라가 자신만의 통화를 버릴 가능성은 적다.[35] 만약 비트코인이 널리 사용되어 기축통화에 준하는 지위를 가지는 상황이 오더라도 원화나 달러화 등은 자국내 거래에서 꾸준히 쓰일 가능성이 상당히 높다. 즉 비트코인이 세상의 모든 법정 화폐를 전부 대체하는 것은 불가능할 것이다.

백번 양보해서 비트코인이 안정적으로 달러를 대체하고 세계적으로 통용되는 기축통화가 된다고 치자. 그러면 과연 누군가들의 꿈처럼 자유롭고 안정적으로 거래와 운영이 이루어질까? 중앙은행의 독립성과 공공성 대신 채굴 풀을 좌우하는 소수의 금전적 이익이 그 자리를 차지할 수도 있다. 애초에 비트코인이 기축통화 역할을 할 가능성은 별로 없기는 하지만, 비트코인 계 안에서 주도권을 잡을 사람은 나름대로 존재할 수 있다는 의미이다.

무엇보다 비트코인의 문제는 바로 거래소의 심각한 보안 부재 및 안정성 부재의 문제에 있다. 이미 2014년 세계 최대의 비트코인 거래소 중 하나인 마운트 곡스가 해킹으로 파산하여 해당 거래소의 모든 비트코인이 휴지조각으로 변한 사건으로 현재의 비트코인 체제가 가진 근본적인 문제점이 적나라하게 드러나면서 현재 비트코인의 제대로 된 통화로서의 가치는 사실상 사라진 것이라고 볼 수 있다. 애초에 제대로 된 통제 장치가 존재하지 않고 시장의 논리만으로 움직이는, 극도로 민감한 유동성을 가진 비트코인이 기존의 화폐를 대체할 수 있다는 있다는 것도 순진한 발상이지만, 고작 해킹 하나에 자신의 재산을 전부 날려버릴 수도 있는 취약한 안정성을 해결하지 못한다면 지금의 비트코인으로서는 절대 기존의 화폐를 대신하는 대체 화폐가 될 수 없다.

[출처 : 나무위키]


무서류, 무방문 대출--
본인인증후 서류없이 바로 대출 -SBI초스피드론(.http://sbi.babilloan.com)

2017년 12월 6일 수요일

설현(AOA) -베스트 움짤, 사진 모음























설현은 1995년 1월 3일, 경기도 부천시에서 태어났다. 2010년 스마트 교복 모델 선발대회에서 1위를 하면서, 이를 계기로 FNC 엔터테인먼트의 연습생이 되었다. 2012년 FNC 엔터테인먼트 소속의 AOA의 멤버로 데뷔하였고, 유닛 그룹 AOA 화이트를 병행 중이다.

2012년 드라마 《내 딸 서영이》를 시작으로, 《못난이 주의보》 등 TV 드라마에 출연하며 연기자로 데뷔하였다. 2014년 1월 13일 《아이돌 스타 육상 양궁 풋살 컬링 선수권 대회》에서 출연을 앞두다가, 빙판 위에서 다리 부상으로 전치 6주 진단으로 인하여, 《짧은 치마》 활동 도중 중단 되었다. 2014년 5월 28일 MBC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월드컵 응원쇼 뜨거운 함성 가자 브라질로》에 출연하여 오랜만에 방송으로 복귀했다. 2015년 1월, 유하 감독의 영화 《강남 1970》에 조연으로 출연하며 스크린에 데뷔하였다. 2015년 11월부터 SK텔레콤의 '이상하자 캠페인' 메인 모델로 발탁 되어 군살 없는 완벽한 워너비 몸매로 유명세를 탔다.
[위키백과]


아이폰(iPhone),맥(MAC),윈도우,태블릿,스마트폰+클라우드(1TB) 지원 
MS오피스365 :  .http://www.microsoftstore.com/store/

설현(AOA) -롯데월드 '클라우드 맥주' 팬사인회











가수 설현이 잠실 롯데월드몰에서 열린,
 '클라우드 맥주' 소비자 초청 팬사인회에 참석했다.
[사진 : 스포츠조선/패션엔/아시아투데이/마이데일리] 



설현은 1995년 1월 3일, 경기도 부천시에서 태어났다. 2010년 스마트 교복 모델 선발대회에서 1위를 하면서, 이를 계기로 FNC 엔터테인먼트의 연습생이 되었다. 2012년 FNC 엔터테인먼트 소속의 AOA의 멤버로 데뷔하였고, 유닛 그룹 AOA 화이트를 병행 중이다.

2012년 드라마 《내 딸 서영이》를 시작으로, 《못난이 주의보》 등 TV 드라마에 출연하며 연기자로 데뷔하였다. 2014년 1월 13일 《아이돌 스타 육상 양궁 풋살 컬링 선수권 대회》에서 출연을 앞두다가, 빙판 위에서 다리 부상으로 전치 6주 진단으로 인하여, 《짧은 치마》 활동 도중 중단 되었다. 2014년 5월 28일 MBC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월드컵 응원쇼 뜨거운 함성 가자 브라질로》에 출연하여 오랜만에 방송으로 복귀했다. 2015년 1월, 유하 감독의 영화 《강남 1970》에 조연으로 출연하며 스크린에 데뷔하였다. 2015년 11월부터 SK텔레콤의 '이상하자 캠페인' 메인 모델로 발탁 되어 군살 없는 완벽한 워너비 몸매로 유명세를 탔다.



클라우드(1TB) + 안드로이드,아이폰(iPhone),윈도우,태블릿 동시지원
MS오피스365+클라우드(1TB) :  .http://www.microsoftstore.com/store/

설현(AOA) - '인스타그램' 사진 모음3






























[ 사진출처 : 설현 인스타그램(https://www.instagram.com/sh_9513/) ]


설현은 1995년 1월 3일, 경기도 부천시에서 태어났다. 2010년 스마트 교복 모델 선발대회에서 1위를 하면서, 이를 계기로 FNC 엔터테인먼트의 연습생이 되었다. 2012년 FNC 엔터테인먼트 소속의 AOA의 멤버로 데뷔하였고, 유닛 그룹 AOA 화이트를 병행 중이다.

2012년 드라마 《내 딸 서영이》를 시작으로, 《못난이 주의보》 등 TV 드라마에 출연하며 연기자로 데뷔하였다. 2014년 1월 13일 《아이돌 스타 육상 양궁 풋살 컬링 선수권 대회》에서 출연을 앞두다가, 빙판 위에서 다리 부상으로 전치 6주 진단으로 인하여, 《짧은 치마》 활동 도중 중단 되었다. 

2014년 5월 28일 MBC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월드컵 응원쇼 뜨거운 함성 가자 브라질로》에 출연하여 오랜만에 방송으로 복귀했다. 2015년 1월, 유하 감독의 영화 《강남 1970》에 조연으로 출연하며 스크린에 데뷔하였다. 2015년 11월부터 SK텔레콤의 '이상하자 캠페인' 메인 모델로 발탁 되어 군살 없는 완벽한 워너비 몸매로 유명세를 탔다. [위키백과]




클라우드(1TB) + 안드로이드,아이폰(iPhone),윈도우,태블릿 동시지원
MS오피스365+클라우드(1TB) :  .http://www.microsoftstore.com/store/